여자 축구대표팀, 포르투갈에서 두 차례 친선경기

윤진성편집국 부국장 승인 2024.02.13 16:51 의견 0


[투데이K뉴스]윤진성 기자 =대한축구협회는 콜린 벨 감독이 이끄는 여자 축구국가대표팀이 이번달 포르투갈에서 두 차례 친선경기를 갖는다고 13일 발표했다.

여자대표팀은 현지시간으로 오는 24일 리스본에서 체코와 1차전을 갖고, 27일에는 에스토릴에서 포르투갈 여자대표팀을 상대로 2차전을 치른다.

체코는 현재 FIFA 여자 랭킹에서 28위, 포르투갈은 21위여서 20위인 한국과 엇비슷한 전력으로 평가된다.

이번 경기는 FIFA가 정한 여자 A매치 기간에 열리기 때문에 해외파 선수들까지 모두 참가할 수 있다.

선수단은 오는 18일 밤 인천공항에 소집돼 바로 출국한다.

여자대표팀은 올해 당장 큰 대회는 없지만 2026년 아시안컵과 2027년 여자 월드컵을 향해 장기적인 안목으로 새롭게 준비하는 과정에 있다.

이번 포르투갈 원정에 참가하는 선수 명단은 기존과 크게 달라지지 않았다. 부상과 팀 이적으로 작년 하반기 대표팀에 소집되지 않았던 조소현(버밍엄)이 다시 복귀한 것이 특징이다.

# 여자 국가대표팀 포르투갈 원정 친선경기 참가 명단(23명)

GK : 김정미(인천현대제철), 류지수(서울시청), 최예슬(경주한수원)

DF : 김혜리, 임선주, 추효주(이상 인천현대제철), 심서연(수원FC), 장슬기(경주한수원), 이은영(창녕WFC), 이영주(마드리드CFF, 스페인)

MF : 지소연(시애틀 레인, 미국), 조소현(버밍엄, 잉글랜드), 이민아(인천현대제철), 김윤지, 전은하(이상 수원FC), 천가람(화천KSPO)

FW : 최유리(버밍엄, 잉글랜드), 손화연(인천현대제철), 강채림, 문미라(이상 수원FC), 고유나(화천KSPO), 이정민(문경상무), 케이시 페어(에인절 시티, 미국

저작권자 ⓒ 투데이K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