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공명하고 깨끗한 총선 지원 나서

4일 제22대 국회의원 사전투표 준비상황 점검

윤진성편집국 부국장 승인 2024.04.04 17:02 의견 0


[투데이K뉴스]윤진성 기자 =전라남도는 5일부터 이틀간 진행되는 제22대 국회의원 선거 사전투표를 앞두고 4일 공명하고 깨끗한 총선 지원을 위한 투표소 점검에 나섰다.

명창환 전남도 행정부지사는 4일 목포대학교 남악캠퍼스에 설치된 무안 삼향읍 사전투표소를 방문해 제22대 국회의원선거 사전투표 준비상황을 점검했다.

이날 점검에선 투표 운용 장비, 기표대, 장애인 투표 편의설비 설치 현황과 함께 전기·통신장비 등 준비상황을 살피고, 원활한 선거인 동선 확보와 선거인 일시 집중 및 정전, 통신 장애 등에 대비한 대책 마련, 투표소 인근 소방 안전 관리 철저 등을 당부했다.

특히 최근 일부 지역에서 사전투표소 내 불법 카메라 설치 사례가 발생했던 점을 감안해 불법 카메라 설치 여부 등 특이 사항에 대한 전수조사 상황도 확인했다.

명창환 부지사는 “법정 선거사무의 철저한 이행은 물론, 투·개표소 보안을 강화함으로써 선거가 차질 없이 치러지고, 도민이 안심하고 투표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제22대 국회의원 선거 사전투표는 5일부터 이틀간 진행된다. 투표권자는 오전 6시부터 오후 6시까지 주민등록증, 여권, 운전면허증 등 신분증을 지참하고 전국 사전투표소 어디서나 투표할 수 있다. 전남에는 22개 시군에 총 298개소의 사전투표소가 운영되며, 투표소 위치는 중앙선거관리위원회 누리집(https://www.nec.go.kr) 투표소 찾기 연결 서비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 투데이K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