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데이K뉴스

전남도, 우수 후계농업경영인 65명 육성

농업 정책자금 2억 원 연 0.5% 저리융자 추가 지원

윤진성편집국 부국장 | 기사입력 2024/05/29 [09:08]

전남도, 우수 후계농업경영인 65명 육성

농업 정책자금 2억 원 연 0.5% 저리융자 추가 지원
윤진성편집국 부국장 | 입력 : 2024/05/29 [09:08]


[투데이K뉴스]윤진성 기자 =전라남도는 우수 후계농업경영인 65명을 선발, 농업정책자금 2억 원을 연 0.5%의 저리융자로 추가 지원한다고 밝혔다. 65명 중 40세 미만은 26명(40%)으로, 청년농이 많아 전남 농업 미래 인력 육성에 청신호가 켜졌다.

 

 

우수 후계농업경영인은 2019년 이전에 후계농업경영인으로 선정돼 5년 이상 영농에 종사 중인 농업인 중 사업 신청을 받아 사업계획, 농업교육 이수 시간, 자조금 및 재해보험 가입 여부, 공동브랜드 출하 실적, 경영 규모 및 소득 등을 평가해 선발됐다.

 

 

선발된 우수 후계농업경영인은 후계농업경영인으로 선정돼 지원된 5억 원과 함께 총 7억 원의 융자금을 지원받을 수 있다.

 

융자금은 농지 구입 및 임차, 시설 설치 및 임차, 농기계 등 기타 자금으로 사용할 수 있다. 5년 거치 10년 분할 상환 조건이다.

 

 

강하춘 전남도 농업정책과장은 “농업인이 우수 후계농업인제도를 통해 융자 추가 지원 및 경영 교육 컨설팅을 받아 영농 규모를 확대하고 농업 소득도 증대하길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후계농 지원을 확대해 전남 농업을 이끌 유능한 전문 인력 양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전남도는 청년농업인 육성을 위해서도 올해 후계농업경인 874명(청년 740명·일반 134명)을 선발해 융자금을 지원했다. 특히 청년후계농의 진입장벽 완화를 위해 최대 월 110만 원의 영농정착금 지원과 소득창출 기반 마련을 위한 임대·창농형 스마트팜 및 창업농장 지원 등 연계사업을 지원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