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농기원, 농기계 순회수리 봉사 나선다

영농철 대비 농기계 사전 점검·정비로 영농 불편 해소

윤진성편집국 부국장 승인 2024.03.14 07:24 의견 0


[투데이K뉴스]윤진성 기자 =전라남도농업기술원(원장 박홍재)은 농기계 사용이 급증하는 영농기를 대비해 농기계 수리가 쉽지 않은 도서·오지 지역을 중심으로 찾아가는 농기계 순회수리를 실시한다고 13일 밝혔다.

농기계 교관 및 품목별 전문지도사 등 10여 명으로 편성된 농업기술원과 시군 합동 수리반은 이달 19일부터 7월 말까지 영광군 안마도를 시작으로 도서 및 산간오지 지역인 6개 시·군 18개 마을을 대상으로 농기계 순회수리를 실시할 계획이다.

농기계 현장 순회수리 기간 중에는 농기계 점검·정비요령 및 안전관리, 자체수리 능력 배양 등 농기계 안전관리와 내용 연수를 연장할 수 있는 방법에 대해 현장 교육을 실시한다.

또 농가가 보유하고 있는 농기계 중 고장으로 방치된 농기계는 마을 회관 등 현장에서 수리하고 고령 농가와 취약계층, 여성농업인 등이 소유하고 있는 농기계는 농가를 직접 방문해 수리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한편 지난해에는 진도군 등 7개 시·군 21개 마을에 농기계 순회수리 봉사를 실시해 276농가 476건의 고장난 농기계를 수리하고 유지·관리뿐만 아니라, 안전교육 등을 실시해 농업인들로부터 큰 호응과 찬사를 받았다.

전남도농업기술원 김재천 농업교육과장은󰡒도서·산간오지 지역을 중심으로 농기계 순회수리 봉사를 내실 있게 실시하되, 모내기철 이전에 농기계 사전 점검을 완료해 농업인들의 영농 불편이 최소화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찾아가는 농업기계 순회수리 봉사활동을 실시하고 있다.

저작권자 ⓒ 투데이K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